주메뉴로 건너뛰기 레프트메뉴로 건너뛰기 본문으로 건너뛰기

Daejeon Arts Center 문화로 시민을 행복하게! 대전예술의전당

공연안내

예매안내
인터파크1544.1556
아르스노바1588.8440
안내042.270.8333
좌석배치도
공연일정

공연정보

2017 아침을 여는 클래식 7월 - 피아니스트 안희숙 (기획공연)

  • 공연구분기획공연
  • 공연기간2017년 7월 4일(화)
  • 공연시간오전 11시
  • 공연장소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
  • 티켓정보전석 1만원
  • 소요시간약 80분
  • 관람등급8세(초등학생) 이상 입장가능
  • 공연주최대전예술의전당
  • 공연장르클래식음악
  • 유료회원선구매2017-02-03 ~ 2017-02-07
  • 문의처042-270-8333, 1544-1556

관심공연담기목록

할인혜택유료회원혜택

* 아래 할인혜택을 받으시는 분들은 공연관람당일 확인할 수 있는 신분증을 반드시 지참바랍니다. 
* 신분증 미 지참 시 현장에서 차액을 지불하셔야 합니다.  
  (신분증 예시 : 학생증, 청소년증, 주민등록증, 장애인증, 유공자증, 의료보험증, 예술인패스, 명예시민증 등)  
* 모든 할인은 중복 적용이 되지 않으며, 대리 수령 및 양도는 불가합니다.  

○ 유료회원 : 법인 30%(50매) 골드 30%(4매) 블루 20%(2매)     
○ 장애인(1~3급) : 동반 1인까지 50%     
○ 장애인(4~6급) : 본인에 한해 50%     
○ 국가유공자 : 애국지사와 상이등급 1급 – 동반 1인까지 50%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국가유공자 및 유족증 소지자 – 본인에 한해 50%     
○ 경로우대 : 65세 이상 본인에 한해 50%    
○ 대전광역시 명예시민증 소지자 : 배우자 포함 50%    
○ 어린이/청소년/대학생 : 입장가능연령부터~19세(고등학생)이하 50%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20세 이상~24세 이하 30%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대학교 학생증 소지자 30%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※ 대전광역시 거주자 본인에 한해  
○ 예술인패스소지자 : 본인에 한해 30%     
○ 단체구매 : 20명 이상 20% (전화예매만 가능, 1544-1556)     
○ 꿈나무 사랑카드 : 카드 등재자 전원 20%

일상의 변주!  2017 아침을 여는 클래식 
Cafe 11 !

음악이 삶이 되고, 삶이 음악이 되는 특별한 화요일을 열어온 <아침을 여는 클래식>의 2017 시즌 콘셉트는‘Cafe 11’입니다.

화요일 오전 11시, 누구나 쉽게 찾는 <Cafe 11>에 들러 좋은 사람들과 담소도 나누고 설레고, 뜨겁고, 아쉬웠던 삶의 기억들을 음악으로 더듬어 봅니다.

재독 피아니스트로 활동하며 이미 그 명성을 떨쳐온 피아니스트 안희수의 무대!
눈 앞에서 듣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의 농익은 연주를 기대하세요.


-티켓오픈 공지
유료회원 선구매 : 2017. 2. 3(금) 오후 2시 ~ 2. 7(화) 24시
일반회원 구매 : 2. 8(수) 부터

S. Rachmaninoff      Prelude Op.3 No.2

R. Schumann           Carnanal Op.9


* 프로그램은 변경 될 수 있습니다.

피아니스트 안희숙

재독 피아니스트로 활동하며 이미 그 명성을 떨쳐온 안 교수는 서울예고 음악상 졸업 및 연세대 음대를 4년 장학생으로 졸업했으며, 독일베를린국립음대(UdK)에서 paul olgaknorck-stiftung을 3년 장학생으로 졸업했다. 칼스루에 음대에서 최고연주자과정을 우수한 성적으로 마쳤으며, 이후 베를린 콘체르트하우스 초청으로 2005년 F. Schiller 서거 200주년 기념 음악회 기간 중 유일하게 동양인 대표로 프로그램 감독으로 선발됨과 동시에, 축제기간 중 최대 관객 동원으로 독주회를 마쳤다.

독일 라디오 방송국에서 F. Schubert의 ‘환상곡 C장조 D934’를 연주한 후,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Vladimir Ashkenazy로부터 연주에 대한 감탄과 성공을 기원하는 친필 편지를 받았다. 피아니스트 뿐 아닌 성악가 피셔디스카우(Dietrich Fischer Dieskau)의 찬사를 받기도 했다. 

독일과 한국을 오가며 활동을 펼쳐왔던 피아니스트 안희숙 교수는 2013년 한세대학교 예술학부 피아노 전공 부교수로 부임하여 후학양성에도 힘쓰고 있다.

영상내용(자막)